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BGF 리테일

주메뉴

라이프 네트워크 컴퍼니 BGF
HOME > 홍보센터

지속적인 혁신과 변화,
BGF리테일

편리한 생활을 창조하는 BGF리테일의 혁신과
변화에 대한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글자 글자 축소 글자 확대

보도자료

BGF리테일, 무역의 날 100만불 수출탑 등 3관왕 수상
- CU 해외 진출 및 상품 수출 공로∙∙∙ 수출탑 기업 수상과 신시장 개척 부문 개인 포상 등 - 미국, 중국, 호주 등 10여 개국에 PB상품 수출∙∙∙ 국내 중소기업 상품 판로 확대에 기여 - 브랜드 독립 이후 몽골, 베트남 잇따라 진출∙∙∙ 편의점을 새로운 수출 산업으로 이끌 것 국내 편의점 업계 1위 CU를 운영하고 있는 BGF리테일이 5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제 56회 무역의 날 기념식에서 100만불 수출탑 및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표창의 영예를 안았다. BGF리테일은 이 날 국내 최초 편의점 모델의 해외 진출 및 상품 수출 등에 대한 공로를 인정 받아 100만불 수출탑 기업 수상과 함께 무역의 날, 신시장 개척 부문 개인 포상에서 산업통산자원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무역의 날(12월 5일)은 1964년 수출 1억 달러 달성을 기념하기 위해 제정된 날로 한국무역협회에서 해마다 수출 증대에 기여하거나 해외 신시장을 개척한 기업 또는 개인에 대한 포상을 실시하고 있다. 이 날 시상식에는 신시장 개척 분야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표창을 수상한 BGF리테일 류왕선 상품∙해외사업부문장 및 임직원 10여 명이 참석했다. BGF리테일은 현재 미국, 중국, 호주, 네덜란드, 대만, 몽골, 베트남, 태국 등 10여 개 국가로 다양한 PB상품을 수출하고 있다. 이를 통해 우리나라의 우수한 상품력을 세계에 널리 알리고 국내 중소기업들이 제조한 상품들의 해외 판로 확장에 기여하고 있다. 상품 수출과 함께 CU의 편의점 모델과 사업 시스템 수출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BGF리테일은 2012년 이전까지 사용하던 해외 브랜드와의 라이선스 계약을 종료하고 대한민국 독자 브랜드 CU를 새롭게 론칭하며 완전한 독자경영을 시작했다. CU로 브랜드 독립 이후 한국형 편의점 모델을 성공적으로 정착시켰으며 이러한 경쟁력을 바탕으로 2018년 몽골, 2020년(상반기 1호점 예정) 베트남에 잇따라 진출해 대한민국 편의점 산업의 글로벌 시대를 본격적으로 열었다. 이는 그 동안 로열티를 지불하고 외국 브랜드를 사용해오던 프랜차이지(Franchisee)가 브랜드 독립 후 프랜차이저(Franchisor)로서 해외 진출에 성공한 세계 유통 역사상 첫 사례로 기록됐다. 실제, 몽골의 CU에서 판매되는 전체 상품 중 약 20%가 한국 상품이며 CU를 통해 간접적으로 몽골 시장에 진출한 국내 중소기업은 스낵, 라면, 음료 제조사에서부터 삼각김밥 등 간편식품 원재료 공급 업체까지 30여 곳에 이른다. BGF리테일 류왕선 상품∙해외사업부문장은 “CU가 지난 30여 년간 쌓은 사업 경쟁력이 해외에서도 인정 받으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브랜드로 내실있는 성장을 하고 있다”며 “CU는 편의점을 새로운 수출 산업으로 이끌고 국내 중소기업들의 해외 진출을 적극 도와 국가 경제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BGF리테일, 무역의 날 100만불 수출탑 등 3관왕 수상
- CU 해외 진출 및 상품 수출 공로∙∙∙ 수출탑 기업 수상과 신시장 개척 부문 개인 포상 등 - 미국, 중국, 호주 등 10여 개국에 PB상품 수출∙∙∙ 국내 중소기업 상품 판로 확대에 기여 - 브랜드 독립 이후 몽골, 베트남 잇따라 진출∙∙∙ 편의점을 새로운 수출 산업으로 이끌 것 국내 편의점 업계 1위 CU를 운영하고 있는 BGF리테일이 5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제 56회 무역의 날 기념식에서 100만불 수출탑 및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표창의 영예를 안았다. BGF리테일은 이 날 국내 최초 편의점 모델의 해외 진출 및 상품 수출 등에 대한 공로를 인정 받아 100만불 수출탑 기업 수상과 함께 무역의 날, 신시장 개척 부문 개인 포상에서 산업통산자원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무역의 날(12월 5일)은 1964년 수출 1억 달러 달성을 기념하기 위해 제정된 날로 한국무역협회에서 해마다 수출 증대에 기여하거나 해외 신시장을 개척한 기업 또는 개인에 대한 포상을 실시하고 있다. 이 날 시상식에는 신시장 개척 분야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표창을 수상한 BGF리테일 류왕선 상품∙해외사업부문장 및 임직원 10여 명이 참석했다. BGF리테일은 현재 미국, 중국, 호주, 네덜란드, 대만, 몽골, 베트남, 태국 등 10여 개 국가로 다양한 PB상품을 수출하고 있다. 이를 통해 우리나라의 우수한 상품력을 세계에 널리 알리고 국내 중소기업들이 제조한 상품들의 해외 판로 확장에 기여하고 있다. 상품 수출과 함께 CU의 편의점 모델과 사업 시스템 수출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BGF리테일은 2012년 이전까지 사용하던 해외 브랜드와의 라이선스 계약을 종료하고 대한민국 독자 브랜드 CU를 새롭게 론칭하며 완전한 독자경영을 시작했다. CU로 브랜드 독립 이후 한국형 편의점 모델을 성공적으로 정착시켰으며 이러한 경쟁력을 바탕으로 2018년 몽골, 2020년(상반기 1호점 예정) 베트남에 잇따라 진출해 대한민국 편의점 산업의 글로벌 시대를 본격적으로 열었다. 이는 그 동안 로열티를 지불하고 외국 브랜드를 사용해오던 프랜차이지(Franchisee)가 브랜드 독립 후 프랜차이저(Franchisor)로서 해외 진출에 성공한 세계 유통 역사상 첫 사례로 기록됐다. 실제, 몽골의 CU에서 판매되는 전체 상품 중 약 20%가 한국 상품이며 CU를 통해 간접적으로 몽골 시장에 진출한 국내 중소기업은 스낵, 라면, 음료 제조사에서부터 삼각김밥 등 간편식품 원재료 공급 업체까지 30여 곳에 이른다. BGF리테일 류왕선 상품∙해외사업부문장은 “CU가 지난 30여 년간 쌓은 사업 경쟁력이 해외에서도 인정 받으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브랜드로 내실있는 성장을 하고 있다”며 “CU는 편의점을 새로운 수출 산업으로 이끌고 국내 중소기업들의 해외 진출을 적극 도와 국가 경제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올 한 해도 고마웠어요! CU, ‘올해의 스태프’ 10人 선정
- 엔젤∙에이스 스태프 2,500여 명 중 올해의 스태프 10명 선정해 감사장 및 상금 전달 - 고객, 가맹점주, 스태프 모두가 웃을 수 공간 만들기 위해 가맹본부로서 역할 다할 것 BGF리테일이 지난 2일 ‘CU 올해의 스태프’를 선정하고 감사장과 상금을 전달했다. ‘CU 올해의 스태프’는 올 한 해 에이스 스태프 또는 엔젤 스태프로 선정됐던 우수 스태프들을 대상으로 점포에 근무하면서 보람을 느꼈거나 즐거웠던 사연, 그동안 쌓은 나만의 노하우 등을 공모 받아 선정했다. BGF리테일은 정기적으로 가맹점주 또는 영업부 담당자의 추천을 받은 우수 스태프와 선행 및 봉사를 실천한 스태프를 각각 에이스 스태프와 엔젤 스태프로 선정해 감사장과 소정의 상금을 전달하고 있다. 올해 첫 선을 보인 제도지만 전국 13,600여 개의 점포의 뜨거운 호응 속에 2,500여 명이 에이스 스태프와 엔젤 스태프로 선정됐다. 이 중 CU 올해의 스태프 대상 수상자는 CU안성삼성점 유준상 스태프다. 유준상 스태프는 지난달 CU안성삼성점 담당 임직원의 강력한 추천을 받아 에이스 스태프로 선정됐으며, 가맹본부에서 공통적으로 배포하는 점포운영일지를 점포 현황에 맞게 개편한 노하우를 공유해 이번 대상을 수상했다. 유준상 스태프에게는 감사장과 함께 100만원 상당의 상금이 전달됐다. 유스태프는 “책임감을 가지고 적극적으로 근무하면서 점포가 바뀌는 모습과 고객들의 격려에 큰 보람을 느꼈다”며, “기회가 된다면 BGF리테일에 입사하여 여러 점포에 지금 근무하면서 배우고 느낀점을 적용해보고 싶다”고 말했다. 이밖에도 BGF리테일은 노령의 치매 환자를 가족에게 인계한 이민호 스태프, 친절한 응대로 단골 스태프를 확보한 김복희 스태프, 보이스피싱을 방지한 이소정 스태프 등 총 10명을 CU 올해의 스태프로 선정하고 감사장과 상금을 전달했다. 특히, 이번 수상자들 중 과반수가 일과 학업을 병행하는 학생근로자로, 수여된 상금은 장학금으로 쓰일 예정이다. BGF리테일 임지훈 상생지원팀장은 “현장에서 고객과 직접 응대하는 스태프들이 보람을 느끼며 근무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고자 다양한 복지제도를 확대하고 있다”며, “CU를 찾는 고객은 물론, 가맹점주님과 스태프 모두가 웃을 수 공간을 만들기 위해 가맹본부로서의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